Premium > 최신영상
사무실 자리 재배치, 자주하면 좋을까
2018-07-06 | 김현진

안녕하세요, 김현진입니다. 많은 직원들이 회사에서 자리 옮기는 일을 성가셔 합니다. 책상을 치우고 짐을 싸다 보면 업무도 못하고, 새 환경에 적응하는 데도 시간이 걸리죠. 오늘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무실 자리를 자주 바꾸게 하는 것이 기업 성과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스티브 잡스가 픽사 건물을 만들었을 때, 식당이나 화장실 같은 필수 시설을 건물 중심으로 모아서 서로 다른 부서의 직원들이 자연스럽게 마주칠 수 있게 했다는 얘기 들어보셨을 겁니다. 이를 두고 워터쿨러 이펙트(watercooler effect)라고 부르기도 하죠. 정수기 옆에 모여서 떠드는 시간이 낭비가 아니라 오히려 기업 성과에 도움이 된다는 뜻입니다.

 

미국 카네기멜런대 테퍼경영대학원의 이선기 교수는 여기에서 한 발 더 나아가, ‘사무실 자리 배치를 자주 바꾸면 매출이 증가한다는 연구를 하버드비즈니스리뷰에 발표했습니다. 이 교수의 박사과정 논문이기도 했는데요, 이 교수는 한국의 한 e커머스 업체가 본사 사무실을 옮기는 과정에서 우연히 이런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약속에 따라 회사명은 밝히지 않기로 했다고 하는데요, 아무튼 한국에 있는 이 대형 e커머스 업체의 핵심 인력은 상품기획을 맡은 MD들입니다. MD들이 얼마나 좋은 상품을 많이 기획하고 수배하느냐에 회사 실적이 달려있는거죠. 전에는 MD들이 6개 팀씩 두 개의 사무실을 썼는데요, 새 건물로 이사를 하면서 한 공간에는 9개 팀, 다른 공간엔 3개 팀이 들어가게 됐습니다. 인테리어, 조명 등 모든 조건이 똑같았고 옛 사무실 환경과도 비슷했습니다. 하지만 성과는 큰 차이를 보였습니다.

 

사무실 이사 전후, MD들이 맺은 계약 건수와 하루 평균 매출의 변화를 살펴보니, 이사 후, 특히 더 많은 사람이 모인 사무실의 MD들이 월등한 성과를 냈습니다. 사무실을 옮기기 전에 비해 평균 거래건수는 25%, 일평균 매출은 40% 늘어났습니다.

 

왜 그럴까요. 이선기 교수는 직원들의 업무에 질적인 변화가 생겼다고 말합니다. MD들은 각기 전문 분야가 있습니다. 그런데 새로운 자리 배치 후에 MD들이 우연히 옆 자리 동료의 대화를 듣게 된다거나, 오가며 다른 사람들과 몇 마디씩 인사말을 나누는 과정에서 새로운 영감을 얻어 새로운 상품을 기획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꼭 같이 뭘 하자고 약속하는 게 아니더라도 그냥 일상적인 대화를 나누는 것만으로도 이런 현상이 늘어났다고 합니다.

 

예를 들어, ‘생활담당 MD레저부문 MD가 합작해서 자동차용 전기밥솥을 만들었습니다. 이 제품은 캠핑족에게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또 음악이 나오는 아기 배변 훈련용 변기는유아용품담당 MD전자제품담당 MD가 오가며 주고받은 대화에서 나왔습니다. 이런 아이디어의 시너지 효과 덕분에 MD 집단 전체의 창의력이 높아진 것이죠.

 

 그렇다면 사무실의 자리 배치를 바꾼 사람은 모두 높은 성과를 창출할 수 있을까요? 그건 아닙니다. 직무에 대해 어느 정도 경력을 쌓아 새로운 동료와 나눌 전문 역량을 갖추고 있어야 합니다. 아직 경험과 역량이 부족한 신입 MD들의 경우는 이런 시너지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고 합니다. 또 이 교수가 추가연구를 해봤더니 자리 배치 후 약 80일이 지나게 되면 성과를 높이는 우연적 만남의 효과가 거의 사라졌습니다. 자리배치의 유효기간은 3개월인 셈이죠.

 

미국의 유명 게임회사 밸브(Valve)는 직원들에게 아예 바퀴가 달린 이동식 책상을 제공합니다. 그때 그때의 관심사와 프로젝트에 따라 사무실 안에서 마음껏 옮겨 다닐 수 있도록 한 것이죠.

 

사람은 자신이 속한 공간의 영향을 받습니다. 기업에서도 업무 환경, 업무 공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직원의 창의력을 높이기 위해 위탁 교육 프로그램, 컨설팅 등에 비용을 지출하는 것도 좋지만, 사무실 자리 재배치는 적은 비용으로 큰 성과를 내는, 고효율 처방 같습니다.

 

밸브처럼 혁신 경쟁에 대한 목표가 확고한 기업들은 주기적으로 자리 배치를 새로 하고 있습니다. 우리도 하버드비즈니스리뷰에 실린 이선기 교수의 사무실 자리 배치 연구를 참고해보시면 어떨까요. 감사합니다.

내용 모두 펼치기
HBR Premium은 유료 서비스입니다.
10인의 디렉터가 쉽게 설명해주는 HBR Premium!
HBR Premium을 구독하고 디지털 서비스까지 이용하세요!
프리미엄신청
관련 매거진 아티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