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 최신영상
악덕 기업에서 사회적 기업으로, 나이키는 어떻게 변신에 성공했나
2019-04-26 | 김윤진

1990년대 말까지만 해도 노동 착취로 악명을 떨쳤던 나이키가 지속 가능 경영을 추구하는 사회적 기업의 이미지로 거듭날 수 있었던 이유는 무엇일까요?
건설적인 조언자와 비판자의 역할로서 나이키의 이미지를 탈바꿈 시키는데 크게 일조한 '사회공헌위원회'에 대해 알아봅니다.

내용 모두 펼치기
HBR Premium은 유료 서비스입니다.
10인의 디렉터가 쉽게 설명해주는 HBR Premium!
HBR Premium을 구독하고 디지털 서비스까지 이용하세요!
프리미엄신청
김윤진 동아일보 미래전략연구소 기자
관련 매거진 아티클